격동초등학교 로고이미지

RSS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꼬마 흡혈귀를 읽고
작성자 박서영 등록일 12.07.12 조회수 515

꼬마흡혈귀의 이름은 "루"였습니다

꼬마 흡혈귀는 착한 아이들의 피를 빨아먹고 살았습니다. 그러나 꼬마 흡혈귀는 자신이 흡혈귀인 것이 너무 싫었습니다.

어느날 루는 흡혈귀으 가장큰 적인 했빛이 있는 곳으노 나가 아니들이 놀고 있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러나 루는 죽지 않았습니다. 그곳에서 앙투안이라는 아이를 만나 어울리게 되었고 루와 앙투안은 친구가 되었습니다. 루와 앙투안이 친구가 되자 루의 부모님과 앙투안도 친구가 되어 자주 만나게 되었지요. 그러나 앙투안의 부모님은 루와 루의 부모가 흡혈귀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앙투안은 친구사이에는 그런것은 아무런 상관이 없다고 생각했습니다. 루의 부모님은 박사님에게 도움을 요청해 박사님이 주는 약을 매일매일 먹고 점점 인간이 되어 갔지요. 인간이 된 루와 루의 부모님은 여러 사람들과 어울리며 행복하게 살았답니다 .

 

 이글을 읽고 흡혈귀는 나쁜 악마이지만 좋은 사람들과 친구가 되면 나쁜사람도 좋은 사람이 될수 있다는 것을 느꼈습니다.

이전글 바다에 사는 물고기 1-1 김민규
다음글 예방주사 무섭지않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