격동초등학교 로고이미지

RSS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빈 화분
작성자 이승우 등록일 12.10.18 조회수 605
임금님이 아이들에게 씨았을 줬는데  꽃을 피우는사람에게 왕의자리를 물려주기로  했다. 그런데  그것은 익힌  씨았이었다 다른아이들은 그 씨았이꽃이 안피자 다 다른것을들고오고 주인공혼자만 정직하게 빈 화분을 들고왔다. 그주인공은 어렸을때부터 정직했던것같다. 앞으로 거짓말을 안하고 정직하게 말하자
이전글 딸꾹질하는 성
다음글 1-1박서영 북두칠성이된 일곱형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