격동초등학교 로고이미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숲으로 간 고양이 마샤
작성자 김채은 등록일 14.01.31 조회수 916

마샤는 예쁜 고양이 지만 우쭐대기를 좋아해요.

낮에는 실컷 잠을 자고, 밤이 되면 산책을 나가요.

어느날 밤 마샤는 깊은 숲속에 들어갔다가 나뭇 가지 위에 앉아있는 부엉이를 만났어요.

부엉이가 자기보다 훨씬 예쁘고  큰 눈을 가지고 있어서 왜 그런지 궁금해 했답니다....

 

이전글 사랑의 우편함 글 박희원
다음글 우리누나 시집가던 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