격동초등학교 로고이미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10권의 책을 친구들과 함께 독서릴레이 해요~


*일정: 5월8일 책 수령


*릴레이시작: 5월8일부터 7월14일까지 10주간, 책 돌려읽고 100자 이상 독서평 쓰기


*북릴레이 종료 및 도서관 책기증: 7월17일~19일 도서관으로 부탁드립니다.


*각 팀의 리더는 독서릴레이가 원활하게 운영되도록 점검 및 관리해 주세요. 책이 분실되지 않고 다음사람으로 잘 넘어갈 수 있도록 신경써주세요~^^

최고의 석학들은 자녀를 어떻게 교육할까?를 읽고
작성자 신민경 등록일 17.05.29 조회수 330

최고의 석학들은 나름 성장하는 환경이 일반인에 비하여 좋거나, 개인적으로 자존감등이 높다고 생각됩니다. 그런 경험들을 바탕으로 자녀에게 대하는 나름의 철학이나 깨달음이 있을 것이라 예상 됩니다. 그들이 알려주는 자녀교육의 원칙이나 이야기를 통해서 자녀와 소통하고 싶고 행복한 아이로 살아가는데 도움이 되는 내용들이 이 책에 담겨 있습니다.

똑똑한 실패를 위한 여섯 단계에 큰 공감이 갔습니다. 실패에 대한 부정적인 감정을 활용하여 새로운 동기부여로 만드는 것, 실패를 바로잡겠다고 다짐하는 것, 실패를 관찰하고 원인을 찾는 것, 가장 중요한 실패를 통해 새로운 것을 배우는 것, 모험이나 위험을 감수하는 것, 처음부터 다시 시작하는 것. 각 단계가 아이들이 미래를 위해 배워야 할 중요한 핵심 삶의 지혜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게임기에 빠진 아이들을 책과 사랑에 빠지게 하는 다양한 시도나 실패 경험들이 석학들도 있었다는데 위안을 삼고, 결국 서점을 이용하는 방법으로 원하는 모습을 만드는 노력들은 참고가 되었습니다. 저자가 처음 지적한 한국 부모의 교육에 대한 높은 열의에 비하여 교육 방법과 원칙의 철학이나 접근법 등에 문제가 있음을 느꼈습니다. 이 책을 통해 초심으로 돌아가서 아이를 제대로 가르치는 계기로 생각하고, 남과의 경쟁이 아닌 아이에게 맞는 필요한 교육이 무엇인지를 생각해야 할 것 같습니다. 가르치는 사람이 중요하다는 것을 새삼 깨닫게 해 준 좋은 책이었습니다

이전글 오은영박사의 못참는 아이 욱하는 부모를 읽고
다음글 할머니는 죽지 않는다를 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