격동초등학교 로고이미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내 주머니 속의 도로시
작성자 박준태 등록일 16.05.26 조회수 279
첨부파일
책이름 : 내 주머니속의 도로시
지은이 : 김혜정
출판사 : 주니어김영사
읽은 날짜 : 5월23일~5월25일
독서량 : 165쪽

수리는 주인공이다. 수리는 맨날 두통이 계속 난다. 보건실에 갔는데 보건선생님의 별명은 백색마녀다. 수리가 자주 아프다니 병원에 갔지만 의사선생님은 다정상이라고 했다. 보건선생님은 머리를 꾹꾹 눌렀지만 변화없다고 했는데 계속 눌렀다. 수리는 두통약을 달라고 했지만 안된다고 했다. 반에 가기 싫었다. 선생님이 마음에 안들기 때문이다.
도서관에서 <오즈의 마법사>를 빌렸다. 잠들려고 할때 도로시가 나왔다. 어떤 한 아이가 도로시를 뺏어 갔다. 그치만 다시 도로시가 다이아몬드를 주고 <오즈의 마법사> 속으로 들어갔다. 이번에는 피터팬이나왔고 끝이다. 나도 수리처럼 책속 주인공을 만나고 싶다.
이전글 또도령 업고 세고개
다음글 과학자 전재규 ,남극의 별이 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