격동초등학교 로고이미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이모의 결혼식을 읽고..- 장형석
작성자 장형석 등록일 14.05.15 조회수 792

이모의 결혼식을 읽고 나서

줄거리: 이모가 결혼식을 한다고 전화가 왔다. 왜냐하면 결혼식에서 들러리를 서 달라고 했기 때문이다. 들러리는  드래스를 입고 결혼식장에서 꽃을 뿌리는 사람이다. 이모의 결혼식은 그리스에 있는 섬 크래타의 작은 마을 스피나리에서 한다고 했다. 이재 막 크래타에 도착했다. 그런데 여기는 스피나리가아니라 하이나에 도착 했다. 허름하고 낡은 버스가 왔다.

하지만 이 버스는 낡았다고 얕보면 안 된다.

꼬불꼬불 산길도 울퉁불퉁한 돌길도 부웅 올라간다.

그런데 갑자기 버스가 멈추었다.

나는 내리는 줄 알고 내릴려고 했다.

그런데 지금 내리는 것이 아니라고 했다.

왜냐하면 앞에 염소 2마리가 싸우고 있었다.

우리는 염소의 싸움이 끝날 때 까지 기다렸다.

느낀 점-> 나도 염소가 싸우는 모습을 보고 싶다.


이전글 콧구멍만 바쁘다(큰꿈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