격동초등학교 로고이미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양심팬티를 읽고.
작성자 임유나 등록일 14.06.24 조회수 550

나는 양심팬티란 이름을 들었을때 정말 웃겼다.

팬티에 대한 이야기라니 정말 웃길 따름이다.

그리고 또, 양심이라는 말에 무슨 팬티가 양심이 있어?

라는 호기심이 생겨서 읽게 되었다.

이 양심팬티는 원래는 토끼의 가면이었지만 어떤 도마뱀이 엉덩이를

닦을때 쓸려고 가져왔지만 양심이라는 도마뱀에 마음 속에 있는 것이

그것을 깨끗하게 빨아서 다시 갔다 놓으라고 했다.

그래서 그 토끼는 다시 가면을 찾게 되었다.

이전글 우리집에 외계인이 산다를 읽고.
다음글 컴퓨터 속으로 들어간 도개비를 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