격동초등학교 로고이미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디어 라이프
작성자 이춘희 등록일 14.06.12 조회수 299

사람사는 이야기는 들여다 보면 서양이나 동양이나 아프리카나

표현방식만 다를 뿐 다 비슷할 것이다.

다만

 작가의 단편들 속의 사람들은 우리와는 다른 생각의 차이가

다른 방법으로 표출되는 듯이 보인다.

아직까지 우리에게 내려오는 오랜이념이 성이나 결혼관에 반영되는 것처럼.

여유있게 한편씩 본다면 좋을 거 같다.

잔잔한 흐름이 지루한 듯 하지만....

 

이전글 마음에서 마음으로
다음글 1902 조선인 하와이 이민선을 타다